트레이딩 웹세미나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3월 20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 신한은행 제공]

트레이딩 웹세미나

잠깐! 현재 Internet Explorer 8이하 버전을 이용중이십니다. 최신 브라우저(Browser) 사용을 권장드립니다!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트레이딩 웹세미나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손지현 기자
    • 승인 2020.06.05 10:05
    • 댓글 0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서울=연합인포맥스) 손지현 기자 = 신한은행 인도본부가 인도 뭄바이증권거래소와 공동으로 환위험 관리를 위한 웹세미나를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신한은행 인도본부는 앞서 지난달 2회에 걸쳐 신한은행 인도본부 거래고객 대상으로 웹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웹세미나에서는 뭄바이증권거래소와 협업을 통해 대상을 일반기업고객에까지 확대했다. 세미나는 신한은행 인도본부 직원이 수출입기업 담당자를 위한 환율대응전략에 대해 설명하고 질의 응답하는 방식으로 1시간 동안 진행됐다.

      인도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트레이딩 웹세미나 전국 봉쇄령이 지속되고 있고 중앙은행 정책금리 인하 등으로 경제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다. 신한은행 인도본부는 이런 상황에서 외화자금거래가 많은 기업담당자를 위해 세미나를 개최했다.

      신한은행 인도본부는 글로벌 트레이딩센터를 운영해 환리스크 관리를 위한 다양한 상품을 운용하고 외환시장 전망 자료를 제공하는 등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한다.

      신한은행 인도본부 관계자는 "기존 인도 공공기관의 환율 전망세미나는 대형 외국계 투자은행이 주를 이뤘으나 이번 웹세미나 협업을 통해 신한은행 인도본부의 인지도 제고와 대고객 신뢰도를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에 대한 선호가 높아지는 상황에서 비대면 채널을 이용해 고객 중심의 서비스를 지속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트레이딩 웹세미나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홍민영 기자
        • 승인 2020.07.29 08:49
        • 댓글 0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트레이딩 웹세미나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사진=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이 올해 2월부터 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투자정보 제공 웹세미나를 내달부터 확대 편성할 예정이라고 28일 밝혔다.

          NH투자증권은 코로나19 사태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조되는 상황 속에서, 올해 2월부터 투자정보 웹세미나를 유튜브 라이브로 진행했다.

          세미나 주제는 시장상황 및 이슈를 고려해 선정했고, 지난달에는 전기차와 2차전지 투자전략을 다뤘다. 국내 및 해외주식 직접투자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지난 2월 2840명이였던 세미나 신청자는 지난달 6380명까지 늘었다.

          NH투자증권은 투자자의 관심을 반영해, 내달부터는 월 1회 진행했던 세미나를 2회로 확대 편성한다.

          다음달 1회차 세미나는 6일 오후 7시에 NH투자증권 해외주식 리서치를 담당하고 있는 장재영 연구원(중국)과 트레이딩 웹세미나 한위 연구원(미국)이 진행한다. 최근 중국과 미국 주식시장에 대한 투자 아이디어에 대해 알아본 뒤, 해외주식 관심종목 톱10을 소개하고 투자전략을 제공할 예정이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이번 세미나는 해외주식 직접투자에 관심있는 투자자들에게 유용한 정보가 될 것"이라며 "세미나 진행 중 실시간 댓글을 통해 질문에 대한 피드백도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세미나 참여는 NH투자증권 고객이면 누구나 가능하다. 세미나 신청은 NH투자증권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QV'트레이딩 웹세미나 와 모바일 주식거래 앱 '나무(NAMUH)'의 초기화면 배너를 이용하면 된다.

          트레이딩 웹세미나

          잠깐! 현재 Internet Explorer 8이하 버전을 이용중이십니다. 최신 브라우저(Browser) 사용을 권장드립니다!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2.02.10 13:08
            • 댓글 0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NH투자증권,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NH투자증권(트레이딩 웹세미나 대표이사 정영채, www.nhqv.com)은 오는 15일(화) 오후 3시부터 NH투자증권 공식 유튜브에서 해외채권 투자 전략을 주제로 웹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세미나는 오후 3시부터 90분 동안 유튜브 생방송으로 진행되며, 다시보기도 가능하다.

              이번 웹세미나는 NH투자증권 FICC 리서치를 총괄하고 있는 신환종 이사(NH WM 마스터즈 자문위원)가 달러(USD) 채권 및 브라질, 멕시코 등 로컬 채권 투자 전략에 대해 설명할 예정이다. 세미나를 통해 인플레이션과 금리 전망, 지정학 리스크 등 해외채권 투자환경을 진단하고 올해 달러 채권과 브라질, 멕시코 채권의 투자 전략을 제시할 예정이다.

              (사진=NH투자증권)

              (사진=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은 지난 2월부터 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투자정보 제공 웹세미나를 오는 8월부터 확대 편성할 예정이라고 28일 밝혔다.

              NH투자증권은 코로나19 사태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조되는 상황 속에서 투자정보 웹세미나를 올해 2월부터 유튜브 생방송으로 진행하고 있다.

              세미나 주제는 시장상황 및 이슈를 고려해 선정하고 있으며 지난달에는 전기차, 2차전지 투자전략을 트레이딩 웹세미나 다뤘다.

              투자자들이 국내 및 해외주식 직접투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지난 2월 2840명이였던 신청자가 지난달 6380명으로 늘어났다.

              NH투자증권은 늘어난 투자자의 관심을 반영해 오는 8월부터는 월 1회 진행했던 세미나를 2회로 확대 편성할 예정이다.

              8월 1회차 세미나 강의는 8월 6일 오후7시에 NH투자증권 해외주식 리서치를 담당하고 있는 장재영 연구원과 한위 연구원이 진행한다.

              최근 중국과 미국 주식시장에 대한 투자 아이디어에 대해 알아본 뒤 해외주식 관심종목 상위 10종목 소개와 투자전략에 포커스를 맞춰 세미나가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웹세미나 참여 신청은 NH투자증권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QV, NAMUH(나무) 초기화면 배너를 통해 신청가능하다. 기타 문의사항은 NH투자증권 Digital자산관리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트레이딩 웹세미나

              잠깐! 현재 Internet Explorer 8이하 버전을 이용중이십니다. 최신 브라우저(Browser) 사용을 권장드립니다!

              • UPDATED. 2022-07-18 20:19 (월)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박상인 기자
                • 승인 2020.06.05 15:58
                • 최종수정 2020.06.05 15:58
                • 댓글 0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사진 = 신한은행 제공]

                  [사진 = 신한은행 제공]

                  [인포스탁데일리=박상인 기자] 신한은행 인도본부는 인도 뭄바이증권거래소와 공동으로 환위험관리를 위한 웹세미나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신한은행 인도본부는 지난 5월 2회에 걸쳐 신한은행 인도본부 거래 고객 대상으로 웹세미나를 개최한데 이어, 이번 웹세미나는 뭄바이증권거래소와 협업해 대상을 일반 기업고객까지 확대했다.

                  세미나는 신한은행 인도본부 직원이 수출입기업 담당자를 위한 환율대응전략에 대해 설명하고 질의 응답하는 방식으로 트레이딩 웹세미나 1시간동안 진행됐다.

                  인도는 코로나19로 인해 전국 봉쇄령이 지속되고 중앙은행 정책금리 인하로 경제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어 외화자금거래가 많은 기업담당자를 위해 이번 세미나를 개최했다.

                  신한은행 인도본부는 한국계 은행 최초로 실시간 송금 시스템을 적용한 모바일 뱅킹을 선보였고 기업 및 리테일 자산의 현지화를 안정적으로 추진해 나가고있다.

                  또 글로벌 트레이딩 센터(Global Trading Center)를 운영해 환 리스크 관리를 위한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신한은행 인도본부 관계자는 "이번 웹세미나 협업을 통해 신한은행 인도본부의 인지도 제고와 대고객 신뢰도를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코로나19로 언택트에 대한 선호가 높아지는 상황에서 비대면 채널을 이용해 고객중심의 서비스를 지속 확대 하겠다”고 말했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